'예대마진'이라는 단어를 알고 계신가요? 평소 금융에 대해 큰 관심이 없던 분들께는 조금 생소할 수 있는 단어입니다만, 풀어쓰면 ‘예금'과 ‘대출' 사이의 ‘차익'을 의미하는 말입니다. 일반적으로 은행은 높은 이자의 대출과 낮은 이자의 예금 사이의 ‘예대마진'을 통해 수익을 냅니다. 렌딧이 일반 은행과 가장 크게 다른점은 바로 이 ‘예대마진'이 없다는 점이며, 대출자들이 상환한 대출 원리금액은 투자자 여러분이 돌려 받으시는 투자 원리금액과 동일합니다.

그렇다면 렌딧은 예대마진 없이 어떻게 수익을 내는 것일까요? 렌딧은 일반 투자자 입장에서 정확한 내용을 알기 힘든 예대마진 대신, 일정 비율의 투자 수수료를 투자원금을 기준으로 부과하여 은행보다 투명한 수익구조를 만들기로 했습니다. 렌딧의 투자 수수료 비율은 채권의 금리에 따라 조금씩 다르지만 투자원금 대비 평균 1.5%로, 은행의 평균 예대마진인 2.3%보다 낮은 수준입니다. (2019년 2월 한국은행 발표, 대출금 잔액 기준)

렌딧 수수료율


투자 수수료를 정하는 기준은 무엇인가요?

렌딧은 투자 수수료 정책을 설계하면서, 투자 수수료가 고객의 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치밀한 노력을 기울였습니다. 모든 투자 고객 여러분이 투자한 만큼의 소득을 거둘 수 있도록, 렌딧은 투자 수수료에 다음의 두가지 원칙을 적용했습니다.

  1. 투자 수수료는 이자율에 비례하여 적용한다.
  2. 투자 수수료는 투자원금 대비 평균 1.5% 수준이 되도록 한다.

첫 번째 원칙은 일괄적인 투자 수수료 적용으로 저금리 채권에 투자한 고객이 과도한 수수료를 내는 일을 없애기 위한 것이며, 두 번째 원칙은 투자 수수료 부과와 관계없이 투자의 수익성을 보장하기 위한 것입니다. 이 원칙에 따라 부과된 렌딧의 투자 수수료는 채권의 금리에 따라 다르지만, 평균적으로 투자원금 대비 1.5% 입니다.

렌딧은 투자 수수료로 무엇을 하고 있을까요? 

렌딧은 안정적인 투자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다양한 시스템을 운영하고 있습니다. 매달 대출자들이 상환한 원리금을 투자 비율에 맞춰서 투명하게 분배하고 있고, 수백만건의 분산투자를 신속하고 정교하게 저장, 관리하고 있습니다. 

또한 고객님의 투자금이 정상적으로 회수될 수 있도록 매달 대출자들에게 원리금 상환을 유도하고, 외부 추심전문기관과 연계하여 연체채권에 대한 추심절차도 진행하고 있습니다. 동시에 고객 여러분의 소중한 개인 정보와 수익이 안전하게 지켜지도록 철저한 보안 시스템 역시 구축하고 있습니다. 렌딧은 더 나은 서비스로 고객 여러분께 받은 투자 수수료의 가치를 고객 여러분께 돌려드리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습니다.

앞으로도 렌딧은 더욱 효율적이고 정교한 운영을 통해 투자 고객의 이익을 극대화하는 한편, 이 모든 과정을 투명하게 공개하여 새로운 금융을 이끌어가겠습니다. 

답변을 찾으셨나요?